서브 비주얼

강연관

강연관

보고싶은 강연을 클릭해서 시청해주세요

2021-10-01 00:00 OPEN

다른 사람 말은 다 들어도
내 말은 잘 안듣는 우리 아이

  • 작가최민준
  • 강연자 소개
  • 작가
    現 자라다남아미술연구소 대표
    저서: 나는 오늘도 너에게 화를 냈다(2020) 등
강연 이벤트
  • 목록

[주의사항]

  • 핸드폰번호와 이름을 정확하게 입력하지 않은 경우 당첨이 취소될 수 있으니 오타없이 작성해주시길 바랍니다.
  • 광고 또는 목적에 맞지 않은 댓글은 고지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.

코멘트 아이콘 댓글쓰기

0/200자

  • 이름
  • 핸드폰번호 --
  • 비밀번호

  •    자동 글등록 방지코드 이미지   

코멘트 아이콘 현재 등록된 댓글 총  114

작성자: 이**    작성일: 2021-10-30 19:31:51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좋은 내용 감사합니다 :)

작성자: 김**    작성일: 2021-10-30 17:15:14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좋네요 도움되는 강연들이네요

작성자: 신**    작성일: 2021-10-30 15:27:19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우리도 아이들 시절이 있었지만, 너무 오래되어서인지 아이들의 마음을 알기가 힘든걱 같습니다. 좀더 노력해서 아이들의 시선에서 무엇을 말하고자 하는지 생각하는 어른이 되도록 하겠습니다.

작성자: 정**    작성일: 2021-10-30 12:24:55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나자신의 생각만을 내세우지 않고 공감하는 자세를 가져야겠어요

작성자: 김**    작성일: 2021-10-30 05:17:00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번번히 실패하던 다이어트와 관련하여 많은 정보 얻을 수 있었던 뜻 깊은 시간이었습니다. 전문적이면서도 이해하기 쉬도록 잘 설명해주셔서 너무 잘들었습니다.

작성자: 강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21:03:33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다른사람말은 잘안들어도 내 말은 잘 안듣는 아이들부분이 잘 들었습니다.

작성자: 강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9:16:35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알아차림을 잘 알아서 화를 내지 않도록 해야겠다

작성자: 강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9:15:54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알아차림을 잘 알아서 화를 내지 않도록 해야겠다

작성자: 우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6:59:52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부드러운 부모가되어야 겠다소 생각 했습니다

작성자: 김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6:49:45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제목부터 공감이 되어 홀리듯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큰 고민이고 앞으로도 고민일거같은 육아! 잘 공부해서 아이에게 악영향은 최소한으로 하고싶습니다

작성자: 곽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6:33:17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제가 아이들의 세상의 전부라고 생각해와서 더욱 조심히 행동하려합니다 영상 유익하게 잘봤습니다

작성자: 엄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6:25:08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아.. 틀린것이 아니고 다른것인데 이게 머리속에만 있는거같아서 다시 반성하고 갑니다

작성자: 엄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6:22:23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아.. 틀린것이 아니고 다른것이다.. 이게 참 머리에는 있는데 실천이 힘드네요ㅠ

작성자: 함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5:31:57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비만은 중독이다. 비만으로 인해 자신감이 떨어지고 자존감도 바닥으로 떨어지며 주위의 친구들이나 사람들을 만나기도 싫어지는데 이런 것이 정신적으로도 문제가 올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

작성자: 임**    작성일: 2021-10-29 12:00:12        [댓글]   [삭제]       

아이들 마음 저도 몰라요. 아이들도 제 마음을 잘 몰라요. 서로서로 이해하고 보듬어줘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
스탬프현황 & 응모페이지